•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中 당국, 화웨이 5G 英 시장 확보 위해 경쟁기업에 반칙

김주혁 기자  |  2019-06-06
인쇄하기-새창



[SOH] 영국 런던에서 지난 1일부터 오는 10일까지 사이버 보안 전문가 100명이 제5세대 통신 시스템(5G)의 운용 시험을 진행 중인 가운데, 중국이 이 시험을 조작한 의혹이 있다는 주장이 나왔다.


영국 일간 텔레그래프 등 외신에 따르면 이 운용 시험에는 중국의 화웨이를 비롯해 스웨덴 에릭슨, 핀란드 노키아 등 각 국의 통신장비업체들이 참여하고 있으며, 해킹 기술을 사용해 각 사의 설비 신뢰성을 확인하고 있다.


신문은 이 시험을 감독한 영국 당국자와 IT 업계 관계자를 인용해, 중국이 이 운용 시험에 참여한 경쟁 기업의 5G ‘취약성’을 지적해 화웨이의 안전성을 강조함으로서 5G 점유율 경쟁에서 우위에 서도록 꾀하고 있다고 전했다.


중국 정부의 해커팀은 에릭슨과 노키아 등 경쟁사의 버그를 찾아내 전문가팀에 제출했다. 영국 정부 관계자는 이 문제에 대해 회의를 열어 대책을 검토했다.


신문에 따르면 유럽연합(EU)은 올 여름 중요한 5G 인프라 검토회의를 진행한다. 2명의 서방 관계자에 따르면, 중국 당국은 이 회의를 위해 화웨이 5G 사업의 경쟁 기업에 대한 ‘취약성’을 로비활동 자료로 이용할 것으로 보고 있다.


이번 시험과의 관련 여부는 확실하지 않지만 이 시험 운용기간 중이던 5월, 중국 수사당국은 ‘지적 재산권을 침해하고 있다’는 혐의로 에릭슨 베이징 사무소를 압수수색했다.


올해 초, 영국 정부 통신본부(GCHQ)의 국가 사이버 보안센터(NCSC)는 화웨이 제품이 품질이 낮고 보안에 취약하다고 지적한 바 있다.


로이터 통신은 지난달 29일, 2018년 호주 정부 전문팀의 조사 결과를 인용해 5G 인프라에 대한 사이버 공격은 전력, 물, 통신, 교통 등 모든 기간 인프라를 무방비로 만들 만큼 막대한 피해를 가져온다고 지적했다. 이 조사팀은 화웨이 배제를 주장하는 미 트럼프 정부의 입지를 강화했다.


보도에 따르면, 영국 통신기업 관계자는 화웨이는 설계도가 되는 보안코드 문제를 지적해도 수정하지 않았다고 문제 삼았다. 또한 영국 보안담당 당국자는 화웨이의 소프트웨어 설계가 20여년 전 것으로 보안에 매우 취약하다고 지적했다.


미국의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과 마이크 펜스 부통령, 패트릭 샤나한 국방장관 대행 등 미 정부 주요 인사들은 화웨이 제품의 보안 취약성을 이유로 미국 내 관계자와 동맹국, 우호국에 화웨이 배제에 동참할 것을 호소하고 있다.


샤나한 대행은 지난 1일, 싱가포르에서 열린 아시아 안보회의(샹그릴라 회합)에서 화웨이에 대해 중국 정부 및 군 당국과 긴밀히 유착돼 있어 각 국가의 기밀 보안에 유해한 업체라고 지적했다.


로이터 통신은 3일, 5G 통신망 계약 건수에서 노키아가 42건으로 현재 1위이고, 중국 화웨이는 40건으로 추정되며, 스웨덴 에릭슨의 공식 계약 건수는 19건이라고 전했다.



김주혁 기자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292 전문가 “中, 트럼프 재선 막기 위해 美 대선에 개입”
이연화 기자
19-09-16
291 美 50개州... 구글 ‘온라인 광고시장 독점’ 위반 조사
박정진 기자
19-09-10
290 백악관 전 수석 전략관, 화웨이-中軍 관계 폭로 영화 제작..
권성민 기자
19-09-09
289 美 검찰, 기술정보 절도 혐의로 추가 조사
박정진 기자
19-09-02
288 트럼프, 中 관세 보복에 맞대응... 中 제품 기존관세 및 3..
박정진 기자
19-08-24
287 홍콩 시위 지지한 美... 군수업체 시위 진압 장비 수출로..
박정진 기자
19-08-09
286 日, ‘백색국가 韓 제외’ 공포... 28일부터 시행
디지털뉴스팀
19-08-07
285 美中 무역분쟁 '관세' → '통화가치'로 확대
박정진 기자
19-08-06
284 성과 없는 협상에 실망한 트럼프... 9월부터 3천억달러 中..
박정진 기자
19-08-03
283 트럼프, 상하이 무역협상 앞두고 WTO ‘개도국 우대’ 중..
곽제연 기자
19-07-29
글쓰기
341,960,2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