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폭염 속 ‘시원한 추억’이 될 이색 풍경
이름 : 최선 기자
2018-08-03


[SOH] 오는 7일은 가을의 시작을 알리는 ‘입추(입추)’지만, 펄펄 끓는 가마 폭염은 수그러들 기미를 보이지 않고 있다.


3일인 오늘도 서울의 낮 기온이 37도를 육박하는 등 전국 곳곳이 40도에 육박하는 기온을 보이는 데가 미세먼지 지수까지 높아져, 어린이와 노인 등 노약자들에게 힘든 하루가 될 것으로 보인다.


전국적으로 폭염경보가 발효된 2일 오후 충남 논산시 연산면 양지서당에서 훈장님이 ‘체험 교육’ 중인 학생들에게 시원한 등목을 해주고 있다. (사진: NEWSIS)








최선 기자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70 내몽고 후룬베이얼의 가을
최선 기자
18-10-07
69 자연이 그려낸 거대한 수채화... 홍토..
성관해 기자
18-09-29
68 가을 화경(畵境)
최선 기자
18-09-20
67 가을이 오는 8월의 풍경
최선 기자
18-08-27
66 폭염 속 ‘시원한 추억’이 될 이색 풍..
최선 기자
18-08-03
65 서울광장에서 신나는 물놀이 즐겨 봐요..
최선 기자
18-07-27
64 [포토 여행] 연꼿향 가득한 덕진공원
최선 기자
18-07-09
63 [포토 여행] 5월의 여왕, 장미
최선 기자
18-05-27
62 '핑크핑크'한 봄의 향연
최선 기사
18-04-28
61 도심 속 공원의 봄
최선 기자
18-04-18
60 꽃비 속 산책
최선 기자
18-04-13
59 4월, 꽃 축제
최선 기자
18-04-05
글쓰기
317,245,4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