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中, 정신지체 소녀 자궁 떼어내

관리자  |  2005-04-22
인쇄하기-새창
[SOH] 최근 중국 장쑤(江蘇)성 난퉁(南通)시 복지원에서 생리가 오기 시작한 두 명의 정신지체 소녀의 자궁을 제거했다는 놀라운 소식이 중국 네티즌들 사이에 퍼지면서 논란이 일고 있다고 중화권 포탈사이트 대기원시보가 21일 보도했다. 이 소식을 처음 인터넷에 유포한 사람은 두 명의 정신지체 소녀의 자궁제거 수술이 실행된 난퉁시 청둥(城東)병원에서 4년 동안 근무한 한 젊은 의사였다. 이 의사는 인터넷 게시판에 남긴 글에서 “어제 난퉁시 아동복지원에서 맹장수술을 한다며 13, 4세 되어 보이는 정신지체 소녀 두 명을 병원에 데리고 왔다. 그러나 그들은 산부인과 의사를 찾았고 어제 수술실에 들어갔다. 그런데 세상에! 제거한 것은 맹장이 아니라 자궁이었다... 복지원 관계자는 '두 정신지체 소녀가 최근 생리가 오기 시작해 관리하기 귀찮았다. 그 애들은 어쨌든 결혼하거나 애를 낳지 않을테니까 자궁을 떼어내면 일손이 줄어들게 된다'고 했다. 두 소녀는 지금 4층 환자실에서 마취에서 깨어나지 않은 채 자고 있다”고 말했다. 이 의사는 수술은 복지원 관계자의 거듭되는 요청에 의해 실행되었으며 수술 협의서에는 수술 후의 일체 결과를 소녀들의 보호자 측인 복지원에서 책임지기로 했다고 밝히면서 “나는 두 소녀의 신체검사 소견서를 봤는데 자궁에는 아무런 문제가 없었다”라고 말했다. 이 의사는 마지막으로 “사회복지원은 중국정부에서 운영하는 사회자선기구로서 고아와 장애아들을 보호하는 책임을 맡고 있다. 정신지체가 있다고는 하지만 두 소녀에게는 독립적인 인격과 인권이 있으므로 법률은 그들의 권리와 이익을 보호해 주어야 한다. 자궁이 없다는 것이 무엇을 의미하는지 누구나 다 알고 있다. 이는 두 소녀의 건강뿐 만이 아니라 마음에까지 상처를 주는 일이다. 만약 두 소녀가 복지원 직원의 딸이었다면 그렇게 할 수 있었을까?”라고 덧붙였다.   병원 측에서는 이런 수술은 일반적인 일이며 다른 병원도 마찬가지로 이와 같은 수술을 해주고 있다고 주장했다. 두 정신지체 소녀에게 자궁제거 수술을 해준 왕천의(王晨毅) 의사는 법률적인 문제는 모두 복지원에서 책임지기로 했고 그들은 공익사업을 위해 돈을 받지 않았다고 하면서 사회적인 비난에 강한 불만을 표시했다. 난퉁시 아동복지원 관계자들은 사건 발생 후 외부와의 접촉을 피하고 있으며 취재를 일절 허락하지 않고 있다. 현재 난퉁시 정부는 두 소녀의 수술 기록을 극비문서로 정해 외부에 공개하지 않고 있으며 이 사실을 극구 부인하고 있다. 對중국 단파방송 - SOH 희망지성
http://www.soundofhope.kr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12 중국에서는 호랑이고기도 먹을 수 있다? [14]
관리자
05-09-03
11 몸무게 60kg에서 25kg로 빠진 할아버지 [9]
관리자
05-08-18
10 “내가 목격한 탈북자 공개처형” [27]
관리자
05-06-17
9 중국, 새총 애국단 유행 [15]
관리자
05-05-03
8 中, 정신지체 소녀 자궁 떼어내 [50]
관리자
05-04-22
7 중국 부패관리, 95% 내연녀 있어 [19]
관리자
05-04-21
6 일본차 운전했다고 집단폭행당한 중국여성 [40]
관리자
05-04-19
5 파룬궁 이렇게 많은 나라에? [45]
관리자
05-04-10
4 마피아 두목이 우수 인민대표? [17]
관리자
05-03-22
3 중국의 56개 민족 보실래요? [34]
관리자
05-03-17
글쓰기

특별보도

더보기

핫이슈

더보기

많이 본 기사

더보기

SOH TV

더보기

포토여행

더보기

포토영상

더보기

CCP OUT

더보기

이슈 TV

더보기

꿀古典

더보기
431,939,931

9평 공산당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