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미시간서 “사망자 9천5백명, 우편투표 참가”

디지털뉴스팀  |  2020-11-13
인쇄하기-새창



▲ [사진=SSDI 홈페이지]


[SOH] 미 대선 접전지 중 한 곳인 미시간에서 사망자가 우편투표한 것으로 확인됐거나 의심되는 사례가 1만명이 넘는다는 선거 데이터 분석 결과가 나왔다고 에포크타임스(ET)가 12일 보도했다.


주 정부에서 공개적으로 제공하는 우편투표 명단과 ‘사회보장 사망색인’(SSDI)을 대조한 결과, 9천5백명의 신원이 일치됐다. 사망한 사람이 우편투표 명단에 오른 것이다.


SSDI는 미 사회보장국에서 운영하는 사망자 데이터베이스이다. 사망한 미국인 90% 이상의 명단(이름, 출생·사망 날짜)을 제공한다. 단, 최근 3년 이내 사망자는 표시하지 않는다. 다시 말해 이 명단에 이름이 올랐다면 사망한 지 최소 3년 이상 됐다는 의미이다.


미시간 우편투표 명단에서는 또한 100세 이상의 고령자도 2천명 발견됐는데, 이들은 100세 이상 고령자 명단(living centenarians)에 없었다.


인구통계국의 2010년 센서스(인구조사) 자료에 따르면 미시간의 100세 이상 인구는 1729명이다(PDF 링크). 우편투표에 기록된 숫자보다 270여명 적다.


인구조사 명단에 없는 100세 이상 고령자의 존재가 불가능한 것은 아니지만, 갑자기 대선 기간에 수백여 명이 나타난 것은 이해하기 어렵다.


빅 데이터 분석업체 ‘빅데이터폴’(Big Data Poll)의 리차드 배리스 국장은 이같은 분석을 ET에 제공하며 “그들 중 일부는 진짜 사람이 아닐 수 있다”고 말했다.


배리스 국장은 “누군가 110세라든가, 말도 안 되는 나이라면 생존 여부를 조사하는 명단에 있어야 하는데 그렇지 않았다”며 110세 이상 미국인은 있기는 하지만 매우 드물며 미시간은 더욱 그렇다고 했다.


미시간주 국무장관의 트레이시 윔머 대변인은 “누군가 죽은 사람을 대신해 투표하려고 해도 투표는 거부될 것”이라며 실제로 그런 사례가 나온다고 했다.


윔머 대변인은 또 부재자 투표를 했지만 선거일 전에 사망하더라도 투표 집계에서 걸러진다고 ET와의 이메일 인터뷰에서 강조했다.


다만, 사망자 명의로 날아온 투표를 얼마나 찾아내 집계에서 제외했는지에 대한 자료는 아직 구할 수 없다고 덧붙였다.


또한 생존 중이지만 이름이 비슷하거나 출생일이 틀리게 기록돼 마치 사망한 사람이 우편투표한 것처럼 잘못 등록되는 경우도 드물게 발생한다고 했다.


하지만, 빅데이터폴의 배리스 국장은 지난 8일 트위터에 “일부 걸러졌다는 건 받아들일 수 있지만, 그 사망자 모두를 걸러냈다는 건 믿기 어렵다”고 했다.


현재 미시간에서는 조 바이든 민주당 후보가 약 15만표 격차로 우위를 점하고 있는 가운데 선거 부정 의혹에 관한 조사와 관련 소송 등이 진행 중이다.


트럼프 캠프는 미시간에서 공화당 참관인의 ‘의미 있는’ 감시를 위해 적절한 접근권을 요구하며 개표 중단 소송을 제기했다.


미시간주 의회는 선거 부정 의혹에 대한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지난 9일 미시간 디트로이트시의 한 참관인은 투표 등록이 제대로 되지 않은 사람들의 투표지 수만 장이 승인됐다고 했다. 미국에서는 유권자라 하더라도 사전에 투표 등록을 하지 않으면 표가 무효로 처리된다.


또 다른 참관인은 선거 사무원들이 투표 등록이 되지 않은 사람들의 표 최소 수천 장을 개표소에서 현장 등록했으며, 이 과정에서 생년월일을 모두 ‘1900년 1월 1일’로 입력했다고 증언조서에서 진술했다.


미시간의 한 보수단체는 이런 증언조서를 수집해 디트로이트시 정부와 선관위 등을 상대로 선거 무효, 증거 보전 청구소송을 제기했다.


이러한 움직임에 관해 배리스 국장은 자신이 행한 우편투표 분석이 선거일 이전까지만 대상으로 해 선거일과 그 이후 부정행위는 포함하지 못했다며 업데이트 예정일을 12월로 전망했다.



디지털뉴스팀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372 트럼프 선거캠프, 부정선거 대형 소송 준비... "도미니언,..
권민호 기자
20-11-22
371 트럼프, 부정선거 시스템 ‘도미니언’ 서버 확보... “모..
박정진 기자
20-11-18
370 미시간서 “사망자 9천5백명, 우편투표 참가”
디지털뉴스팀
20-11-13
369 바이든과 금전 뒷거래로 끈끈한 中... 비리 내막 폭로된..
김주혁 기자
20-11-13
368 바티칸 대주교, 트럼프에게 세 번째 서한... “美 대선은..
편집부
20-11-11
367 美 최고 선거 전문가, “대선, 부정선거 가능성 높아”
박정진 기자
20-11-09
366 美 대선 후보 조 바이든의 對中 밀착 행보
디지털뉴스팀
20-11-07
365 트럼프, 美 대선 부정선거 의혹 공식화... “관련 증거 다..
이연화 기자
20-11-06
364 바이든 “사상 최대 규모 선거 사기조직” 발언 화제
하지성 기자
20-11-06
363 국내 학자, 中 공자학원 ‘위험성’ 경고... 문화 전파 앞..
한지연 기자
20-11-05
글쓰기
368,150,5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