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中 신장자치구에 누런 ‘황사눈’ 내려... “매우 이례적”

도현준 기자  |  2018-12-03
인쇄하기-새창



▲ [사진=웨이보]


[SOH] 중국의 대기가 올 겨울 들어 잦은 스모그와 황사로 신음하고 있는 가운데, 중국 북서부에 위치한 신장위구르자치구에서 ‘황사눈’이 내린 것으로 알려져 충격과 우려가 일고 있다.


2일(현지시간) <중국천기망>에 따르면 전날 신장위구르자치구 지역에 강풍과 황사가 들이닥치면서 주도인 우루무치(鳥魯木齊) 등에 황사와 눈이 섞인 ‘황사눈’이 내렸다.


이날 적설량은 12cm를 기록해, 우루무치 국제공항이 임시 폐쇄되면서 승객 5천여 명의 발이 묶였다.


중국 인터넷 상에서는 우루무치를 비롯해 신장 곳곳에 누렇게 덮인 황사눈을 담은 사진들이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


중국에서 황사는 주로 봄철을 중심으로 발생하지만 올 겨울 들어 황사 발생이 잦아지면서 우리나라에도 이에 대한 영향이 미칠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



도현준 기자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3871 알리바바 회장이 강조한 ‘996’ 근무... IT 직원들 ‘996..
박정진 기자
19-05-25
3870 中 크리스천, 자유로운 종교생활 위해 아프리카로 이주.....
하지성 기자
19-05-24
3869 수감 중인 인권 변호사 왕취엔장 근황 영상 첫 공개... 그..
권민호 기자
19-05-23
3868 알리바바가 개발한 ‘가짜 뉴스 감시 AI’... “온라인 이..
하지성 기자
19-05-17
3867 中 국유 호텔도 對美 보복 가세... “美國人 이용자에겐..
한지연 기자
19-05-15
3866 臺 총통, 자국 매체에 일국양제 홍보 지시한 中 비난
권성민기자
19-05-13
3865 中 ‘아프리카돼지열병’ 홍콩, 베트남으로 확산
하지성 기자
19-05-13
3864 中 신장당국, 위구르인 탄압도 모자라 상호 감시까지?.....
박정진 기자
19-05-05
3863 국경없는기자회 “中 언론환경 지난해보다 한 단계 ↓”
권성민 기자
19-05-04
3862 전 세계 5억명 유저 확보한 ‘틱톡’... 각국의 제재로 성..
이연화 기자
19-05-02
글쓰기
333,187,8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