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대만, 中 국경절 앞두고 홍콩 시위 지지 집회 예정

도현준 기자  |  2019-09-14
인쇄하기-새창



▲ [사진=AP/NEWSIS]


[SOH] 대만의 시민단체들이 홍콩의 민주화 시위를 지지하는 집회와 시위행진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10일(현지시간) 대만 언론들에 따르면 대만 청년민주협회 등 시민단체는 중국 국경절을 앞둔 오는 29일 타이베이시 입법원 부근에서 홍콩 시위를 지지하는 집회를 갖고 거리행진에도 나설 예정이다.


시위 주최 관계자는 “대만 시민들은 이번 집회를 통해 중국의 전체주의에 반대하고, 홍콩 시위대가 요구하는 인권, 자유, 민주주의 등 인간의 보편적 가치를 수호하는 의지를 보이겠다”고 말했다.


홍콩 시민들은 지난 6월부터 약 3개월간 ‘범죄인 인도 법안’(송환법) 반대하는 시위를 계속해오고 있다. 이들은 시위를 통해 송환법 공식 철회 외에도 △경찰의 강경 진압에 관한 독립적 조사 △시위대 '폭도' 규정 철회 △체포된 시위대의 조건 없는 석방 및 불기소 △행정장관 직선제 실시 등 5개 사항을 요구하고 있다.


지난 4일 홍콩 정부는 시위 장기화와 격화를 막기 위해 송환법 철폐를 공식 발표했지만 시위대는 5개 요구 사항을 모두 수용할 것을 정부에 촉구하고 있다.


대만 시민단체 관계자는 “예정된 시위에서는 △홍콩 정부가 시위대의 5개 요구 사항을 전부 수용할 것과 △대만과 중국간 ‘평화 협의’ 체결을 반대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또 “대만은 온몸을 던져 전체주의에 저항하는 홍콩 시민들을 지원해야 한다”고 호소하기도 했다.


앞서 대만 민진당의 차이잉원 대만 총통은 올해 2월 발표한 담화에서 “대만과 중국 당국간 평화 협의는 대만의 국가 주권을 소멸시키려 하는 것”이라며 비판한 바 있다.



도현준 기자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1146 [SOH 산책] 소화(消火)
편집부
20-06-02
1145 코로나19 완치돼도 후유증으로 고생... 예전 건강 못 찾을..
디지털뉴스팀
20-06-02
1144 [푸드&차이나] 中 전통요리에 담긴 내포가 사라진 이유
디지털뉴스팀
20-06-01
1143 [푸드&차이나] 中 인구 증가의 일등공신 고구마
디지털뉴스팀
20-05-27
1142 [SOH 산책] 지오멘털리티(Geo-mentality)
편집부
20-05-26
1141 [푸드&차이나] 청나라 황제의 극찬을 받은 누룽지
디지털뉴스팀
20-05-20
1140 [SOH 산책] 디지털 안식일
편집부
20-05-19
1139 [SOH 산책] 심기일전 영춘화개(心機一轉 迎春花開)
편집부
20-05-12
1138 [푸드&차이나] 中 굴기의 일등공신 만찬 외교 ②
디지털뉴스팀
20-05-11
1137 [SOH 산책] 사람의 ‘됨됨이’를 중시한 고대 전통문화
편집부
20-05-08
글쓰기
357,235,1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