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日, 후쿠시마 제1 원전 재가동 승인... 관련 시설, 오염수 대거 유출 의심

권성민 기자  |  2019-11-29
인쇄하기-새창



▲ [사진=SNS]


[SOH] 일본 정부가 최근 후쿠시마 제1 원전 재가동을 승인한 가운데, 이 원전 관련 시설에서 인체에 치명적인 방사성 물질이 대거 유출됐을 가능성이 제기됐다.


현지 언론들에 따르면, 최근 후쿠시마 제1 원전의 배기탑 수위가 낮아져 집수대 균열 등에 따른 오염수 유출이 의심되고 있다.


이 배기탑은 높이 120m로, 여기서 흘러나온 빗물 등은 한 곳에 모아져, 수위 40cm가 되면 전용 탱크로 보내지고 있다. 이 시설 내부는 2011년 연쇄 폭발로 방사성 물질에 심하게 오염된 상태다.


이 배기탑 수위가 최근 한 달간 8차례나 낮아진 것으로 알려져, 도쿄전력이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익명을 요구한 관계자는 언론과의 통화에서 “(시설 균열 등에 따른) 오염수 유출 사고를 부정할 수 없다”며, 확인 중이라고 밝혔다.


유출된 방사성 물질의 농도에도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최근 조사에서 인체에 치명적인 '세슘 137'은 오염수 1ℓ 당 무려 2천만 베크렐이 검출됐습니다. 이는 배출 허용치의 20만 배가 넘는 수치다.


일본 정부는 이 같은 방사성 오염물질 유출 우려에 대해 아무런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권성민 기자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1568 홍콩 경찰 강제 진압 조사 지원팀, ‘활동 중단’ 선언.....
디지털뉴스팀
19-12-13
1567 美. WTO 상소기구 보이콧 재확인
디지털뉴스팀
19-12-13
1566 中에 저자세 보여온 EU... 인권 문제로 마찰 이어져
하지성 기자
19-12-13
1565 대선 앞둔 차이잉원 대만 총통... 반중 열기 확산으로 지..
박정진 기자
19-12-13
1564 스웨덴 검찰, 전 中 대사 기소... ‘외국 세력과 무단 교..
김주혁 기자
19-12-12
1563 한때 中 찬미했던 캐나다 연구원... ‘외교 횡포’와 ‘악..
이연화 기자
19-12-09
1562 濠 정책연구소, 해외 中 협업 기관에 경고... “안보 위험..
김주혁 기자
19-12-09
1561 美 대학생 ‘틱톡’ 집단 소송... “이용자 정보 중 서버..
도현준 기자
19-12-06
1560 美, 中 협상 압박... “15일까지 합의 안 되면 관세 예정..
디지털뉴스팀
19-12-05
1559 얼굴인식 유엔 기술표준 선점 노리는 中... 전 세계 시민..
디지털뉴스팀
19-12-05
글쓰기
347,785,398